• 최종편집 2022-10-07(금)

뉴스
Home >  뉴스  >  인사

실시간뉴스
  • [인사] 한국다케다제약, 준법감시부 김윤정 총괄 선임
    [현대건강신문] 한국다케다제약(대표 문희석)은 김윤정 준법감시부 (Ethics & Compliance department) 총괄을 선임 하였다고 5일 밝혔다. 신임 김윤정 총괄은 한국의 준법감시부를 총괄하며 글로벌과 아시아태평양 지역본부와 연계하여 한국다케다제약의 준법 경영 및 윤리 경영에 대한 가이드를 제공하고 이에 대한 준수와 실천을 관리하게 된다. 김윤정 총괄은 GSK Singapore에서 컴플라이언스 매니저(Compliance Manager) 로서 아시아태평양 시장을 대상으로 시장관행, 뇌물수수 및 부패 방지, 메디컬 이슈, 연구개발활동 등의 위험요소에 대한 비즈니스 모니터링 활동의 계획 및 실행을 주도하였고, 직전까지 GE Healthcare에서 컴플라이언스 리더로서 국제적으로 다양한 수준의 감사와 관련 프로젝트를 하였었다. 한국다케다제약 이동훈 인사부 총괄은 “준법감시부는 지속 가능한 경영을 위해 회사가 직면한 위험(Risk)를 관리하는 중요한 역할을 하는 부서이다.” , ”다케다제약의 특별한 윤리 경영인 PTRB (Patient(환자)-Trust(신뢰)-Reputation(평판)-Business(사업))를 실현하고 투명한 경영 실천을 지속하기 데에 김윤정 총괄이 이바지하길 기대한다.” 라고 밝혔다. 한편, 다케다제약의 준법감시부는 영어로 Ethics & Compliance 라고 칭하고 있으며, 단순히 법의 준수(Compliance)를 넘어 윤리적인 활동(Ethics)이 선행되어야 한다는 철학이 담겨져 있다.
    • 뉴스
    • 인사
    2022-09-05
  • [인사] 한국릴리, 크리스토퍼 제이 스톡스 신임 대표 선임
    [현대건강신문] 한국릴리는 8월 1일부로 한국릴리 신임 대표에 크리스토퍼 제이 스톡스(Christopher J. Stokes)를 선임했다고 1일 밝혔다. 크리스토퍼 제이 스톡스 신임 대표는 15년 이상 글로벌 제약 업계에서 폭넓은 업무 경험을 쌓은 제약 및 헬스케어 전문가다. 한국릴리 대표 선임 전, 2020년부터 최근까지 일라이 릴리의 남아프리카 및 사하라 이남 아프리카 지사 대표를 맡아왔다. 2008년 공공 정책 분석가로서 처음 일라이 릴리 미국 본사에 합류한 크리스토퍼 제이 스톡스 대표는 대외 협력(Corporate Affairs)부터 대관(Government Strategy) 및 약가(Pricing, Reimbursement and Access) 전략 기획, 신제품 기획, 브랜드 정책 마케팅(Brand Payer Marketing), 영업 관리(Sales Management)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직무를 거치며 우수한 성과와 긍정적인 영향력을 입증해왔다. 특히 미국 서부 지역 신경과학 분야 세일즈 디렉터(Neurosciences Director of Sales for the West Area, USA) 및 일라이 릴리 본사 최고운영책임자(COO, Chief Operations Officer)를 역임하며 리더십을 구축했다. 크리스토퍼 제이 스톡스 대표는 2002년 미국 조지메이슨대학교(George Mason University)를 졸업한 후, 2005년 인디애나대학교 블루밍턴(Indiana University Bloomington, Indiana)에서 공공행정학 석사(MPA, Master of Public Administration) 학위를 취득했다. 크리스토퍼 제이 스톡스 대표는 “한국릴리의 대표로 새롭게 선임된 만큼 막중한 책임감을 가지고 릴리의 혁신 의약품을 통해 더 많은 한국의 환자들이 보다 나은 삶을 영위할 수 있도록 돕고, 나아가 한국 사회에 긍정적인 영향력을 전달하기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다”라고 밝혔다. 한편, 기존 한국릴리 대표를 역임했던 알베르토 리바(Alberto Riva) 전 대표는 일라이 릴리 브라질 지사 대표로 새롭게 선임됐다. 알베르토 리바 사장은 2019년 9월 한국릴리에 부임한 이후 항암제, 당뇨병, 자가면역질환 등 다양한 질환 분야의 치료제들을 국내에 공급하며 한국릴리의 성장에 기여한 바 있다.
    • 뉴스
    • 인사
    2022-08-01
  • [인사] 한국BMS제약, 이혜영 신임 대표 선임
    [현대건강신문] 한국BMS제약은 신임 대표(General Manager)로 이혜영 대표를 8월 10일부로 선임했다. 최근까지 비아트리스 코리아 대표직(Country Manager)을 역임해온 이혜영 대표는 20년 이상 헬스케어 업계에서 경력을 쌓아온 전문가다. 서울대학교 약학대학을 졸업하고 고려대 MBA를 취득한 이혜영 대표는 화이자에서 20여년 동안 한국화이자업존 대표(Upjohn Korea General Manager), 화이자 싱가포르 대표(Country Manager), APAC 지역 심혈관 치료 분야 총괄(Asia Pacific Regional Cardiovascular Lead)을 포함해 마케팅, 전략기획, 사업 개발, 임상 연구 등의 부서를 거치며 다양한 경험과 전문성을 쌓아왔다. 2017년 5월 한국화이자 부사장으로 임명돼 한국으로 복귀했으며, 이후 2020년 11월 비아트리스코리아 대표로 선임됐다. 화이자 입사 이전에는 로슈와 중외제약의 연구개발(R&D) 부문에서 근무한 바 있다. 이혜영 대표는 한국BMS제약의 대표직과 더불어 한국에서의 심혈관질환 분야의 경험과 노하우를 바탕으로 BMS의 아시아 클러스터 심혈관질환 분야 총괄(Asia Cluster Cardiovascular Lead) 역할도 함께 수행할 예정이다. 한편 기존 한국BMS제약의 김진영 대표는 글로벌 BMS의 규정준수 및 윤리 사업부 총괄(VP, Intercontinental Compliance & Ethics) 역할로 승진하여 인터컨티넨탈 지역(Intercontinental region)의 컴플라이언스 전략(market compliance strategy)을 총괄하게 된다. 인터컨티넨탈 지역에는 일본을 제외한 아시아, 호주/뉴질랜드, 남미, 중동/아프리카, 동유럽/터키/이스라엘/인도 등의 국가들이 포함된다. 한국BMS제약 김진영 대표는 “그동안 한국BMS제약의 성장을 위해 물심양면으로 힘써온 임직원들에게 진심어린 감사의 마음을 전한다”며, “신임 이혜영 대표의 리더십과 함께 한국BMS제약이 한 번 더 도약할 수 있도록 새로운 위치에서 적극적으로 지원할 것”이라고 전했다.
    • 뉴스
    • 인사
    2022-07-26
  • 갈더마코리아, 처방사업부 총괄에 김지희 상무 선임
    [현대건강신문] 갈더마코리아㈜는 처방사업부(Prescription BU) 총괄 책임자로 김지희 상무를 신규 선임했다고 19일 밝혔다. 김지희 상무는 건국대학교 이과대학 생물학 학사 및 고려대학교 경영학 석사 학위(MBA)를 취득했으며, 한국MSD와 한국먼디파마, 한국아스트라제네카 등 글로벌 헬스케어 업계에서 약 17년 간 다양한 전문 치료 분야를 두루 거치며 풍부한 실무 경험과 마케팅 역량을 쌓아왔다. 김 상무는 갈더마코리아㈜에 합류하기 전 한국아스트라제네카 호흡기&면역 사업부에서 마케팅팀을 총괄하며 신제품 국내 론칭을 진두지휘하고 이를 실행하기 위한 다양한 이해관계자들과의 파트너십을 성공적으로 이끌어내면서 리더십을 입증해 왔다. 이전에는 한국먼디파마의 스페셜티 케어 사업부와 호흡기 사업부에서 항암제, 암성 통증 치료제 호흡기질환 치료제 등 전체 브랜드에 걸쳐 비전과 전략 수립을 주도하고 지속적인 성장을 이루어 냈다. 이러한 역량을 바탕으로 김지희 상무는 갈더마코리아㈜의 새로운 처방사업부 총괄로서 아크리프, 수란트라 등 다양한 피부 질환 치료제 포트폴리오를 강화하고 사업 성장 및 확대를 이끌어 갈 예정이다. 김지희 신임 상무는 “세계 최대의 피부 전문 기업으로서 피부질환 치료 영역에 독보적인 리더십과 노하우를 가지고 있는 갈더마코리아의 일원으로 합류하게 돼 매우 기쁘게 생각한다”며, “처방사업부의 전문성 강화를 통해 피부 질환 환자들에게 최적의 치료옵션을 제공하는데 집중하는 한편, 처방사업부의 성장을 촉진시킬 수 있는 비즈니스 기회 창출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포부를 밝혔다.
    • 뉴스
    • 인사
    2022-07-19
  • 경희의료원 원장에 이비인후과 전문의 김성완 교수 임명
    [현대건강신문] 경희대학교 의무부총장 겸 경희대학교의료원장에 김성완 교수(오른쪽 사진)가 임명됐다. 경희대학교의료원은 기존 경희의료원, 강동경희대병원 등 2개 의료기관을 단일 의료원 체제로 개편한 것으로 산하 7개 병원으로 구성되어 있다. 이로써 경희의료원장과 강동경희대학교병원장도 겸직하게 된다. 김성완 경희대 의무부총장 겸 경희대학교의료원장은 경희대학교 의과대학을 졸업하고 동 대학교 대학원에서 의학 박사학위를 취득했다. 이비인후과 진료과장, QI실장, 환자안전본부장, 기획진료부원장을 거쳐 경희대학교의료원 미래전략처장으로 역할을 수행해왔다. 대외적으로는 대한소아이비인후과학회장, 대한비과학회장, 대한수면학회장 등을 역임한 바 있으며 대한비과학회 이사, 대한수면호흡학회 이사, 대한수면학회 평의원, 대한천식및알레르기학회 감사, 대한소아이비인후과학회 고문으로 활동하고 있다. 전문분야는 코골이, 부비동염, 비염, 수면 호흡장애클리닉이다.
    • 뉴스
    • 인사
    2022-06-21
  • [인사] 한국다케다, 항암제사업부에 이선진 총괄 선임
    [현대건강신문] 한국다케다제약(대표문희석)은 항암제사업부(Oncology BU) 총괄에 이선진 매니저를 승진 발령했다고 20일 밝혔다. 이선진 신임 총괄은 2017년 한국다케다 제약혈우병사업부 마케팅 매니저로 입사해 창의적인 마케팅 전략을 개발하고, 이를 실행하기 위한 내•외부 이해 관계자의 참여를 이끌어 냈다. 특히 한국다케다제약의 혈우병사업에 대한 접근과 인식을 향상 시키는데 중추적인 역할을 수행하는 등 뛰어난 리더십 역량을 인정 받았다. 이후 아시아태평양(APAC)의 론치 앤 디지털 엑설런스 리드(Launch & Digital Excellence Lead)로서 시장에서 제품 론칭을 선도했고, 동시에 APAC 소속 국가들의 디지털 트랜스 포메이션 실행을 위한 비전과 방향을 제시하는 등 프로젝트들을 성공적으로 수행했다. 다케다제약은 특별한 직원 경험(Exceptional People Experience)이라는 가치 아래 임직원의 다양한 경험과 역량 발전을 도모하고 있으며 그 중 핵심 인재를 선정해 특화된 프로그램을 제공 하고 있다. 다케다 내부에서의 글로벌 네트워크 형성 기회를 제공하는 ‘FLP(Future Leaders Program)’이 대표적인 프로그램으로 이번 승진 및 인사발령은 해당 프로그램을 통해 이뤄졌다. 김정헌 항암제사업부 전 총괄 또한 다케다제약의 FLP를 통해 지난 5월 말레이시아 및 싱가포르 사장(Country Manager)에 임명됐다. 김정헌 전 총괄은 2015년 마케팅 매니저로 한국다케다제약에 입사하여 염증성 장 질환 및 혈액암사업부를 구축했다. 2019년 항암제사업부의 총괄로 임명된 이후에는 혁신적인 항암제품군을 성공적으로 론칭, 3년 연속 목표를 초과 달성했으며 한국에서 디지털트랜스포메이션을 선도해왔다. 한국다케다제약 문희석 대표는 “이번 승진 인사발령은 다케다의 인재 양성 프로그램을 통해 이뤄진 결과라는 점에서 더욱 의미가 있다”며 “한국다케다제약은 임직원들을 위한 다양한 프로그램을 지원함으로써 인재를 양성하고, 경력개발계획을 통해 임직원 개개인이 자신의 역량을 최대치로 발휘할 수 있도록 앞으로도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 뉴스
    • 인사
    2022-06-20

실시간 인사 기사

  • [인사] 한국다케다제약, 준법감시부 김윤정 총괄 선임
    [현대건강신문] 한국다케다제약(대표 문희석)은 김윤정 준법감시부 (Ethics & Compliance department) 총괄을 선임 하였다고 5일 밝혔다. 신임 김윤정 총괄은 한국의 준법감시부를 총괄하며 글로벌과 아시아태평양 지역본부와 연계하여 한국다케다제약의 준법 경영 및 윤리 경영에 대한 가이드를 제공하고 이에 대한 준수와 실천을 관리하게 된다. 김윤정 총괄은 GSK Singapore에서 컴플라이언스 매니저(Compliance Manager) 로서 아시아태평양 시장을 대상으로 시장관행, 뇌물수수 및 부패 방지, 메디컬 이슈, 연구개발활동 등의 위험요소에 대한 비즈니스 모니터링 활동의 계획 및 실행을 주도하였고, 직전까지 GE Healthcare에서 컴플라이언스 리더로서 국제적으로 다양한 수준의 감사와 관련 프로젝트를 하였었다. 한국다케다제약 이동훈 인사부 총괄은 “준법감시부는 지속 가능한 경영을 위해 회사가 직면한 위험(Risk)를 관리하는 중요한 역할을 하는 부서이다.” , ”다케다제약의 특별한 윤리 경영인 PTRB (Patient(환자)-Trust(신뢰)-Reputation(평판)-Business(사업))를 실현하고 투명한 경영 실천을 지속하기 데에 김윤정 총괄이 이바지하길 기대한다.” 라고 밝혔다. 한편, 다케다제약의 준법감시부는 영어로 Ethics & Compliance 라고 칭하고 있으며, 단순히 법의 준수(Compliance)를 넘어 윤리적인 활동(Ethics)이 선행되어야 한다는 철학이 담겨져 있다.
    • 뉴스
    • 인사
    2022-09-05
  • [인사] 한국릴리, 크리스토퍼 제이 스톡스 신임 대표 선임
    [현대건강신문] 한국릴리는 8월 1일부로 한국릴리 신임 대표에 크리스토퍼 제이 스톡스(Christopher J. Stokes)를 선임했다고 1일 밝혔다. 크리스토퍼 제이 스톡스 신임 대표는 15년 이상 글로벌 제약 업계에서 폭넓은 업무 경험을 쌓은 제약 및 헬스케어 전문가다. 한국릴리 대표 선임 전, 2020년부터 최근까지 일라이 릴리의 남아프리카 및 사하라 이남 아프리카 지사 대표를 맡아왔다. 2008년 공공 정책 분석가로서 처음 일라이 릴리 미국 본사에 합류한 크리스토퍼 제이 스톡스 대표는 대외 협력(Corporate Affairs)부터 대관(Government Strategy) 및 약가(Pricing, Reimbursement and Access) 전략 기획, 신제품 기획, 브랜드 정책 마케팅(Brand Payer Marketing), 영업 관리(Sales Management)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직무를 거치며 우수한 성과와 긍정적인 영향력을 입증해왔다. 특히 미국 서부 지역 신경과학 분야 세일즈 디렉터(Neurosciences Director of Sales for the West Area, USA) 및 일라이 릴리 본사 최고운영책임자(COO, Chief Operations Officer)를 역임하며 리더십을 구축했다. 크리스토퍼 제이 스톡스 대표는 2002년 미국 조지메이슨대학교(George Mason University)를 졸업한 후, 2005년 인디애나대학교 블루밍턴(Indiana University Bloomington, Indiana)에서 공공행정학 석사(MPA, Master of Public Administration) 학위를 취득했다. 크리스토퍼 제이 스톡스 대표는 “한국릴리의 대표로 새롭게 선임된 만큼 막중한 책임감을 가지고 릴리의 혁신 의약품을 통해 더 많은 한국의 환자들이 보다 나은 삶을 영위할 수 있도록 돕고, 나아가 한국 사회에 긍정적인 영향력을 전달하기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다”라고 밝혔다. 한편, 기존 한국릴리 대표를 역임했던 알베르토 리바(Alberto Riva) 전 대표는 일라이 릴리 브라질 지사 대표로 새롭게 선임됐다. 알베르토 리바 사장은 2019년 9월 한국릴리에 부임한 이후 항암제, 당뇨병, 자가면역질환 등 다양한 질환 분야의 치료제들을 국내에 공급하며 한국릴리의 성장에 기여한 바 있다.
    • 뉴스
    • 인사
    2022-08-01
  • [인사] 한국BMS제약, 이혜영 신임 대표 선임
    [현대건강신문] 한국BMS제약은 신임 대표(General Manager)로 이혜영 대표를 8월 10일부로 선임했다. 최근까지 비아트리스 코리아 대표직(Country Manager)을 역임해온 이혜영 대표는 20년 이상 헬스케어 업계에서 경력을 쌓아온 전문가다. 서울대학교 약학대학을 졸업하고 고려대 MBA를 취득한 이혜영 대표는 화이자에서 20여년 동안 한국화이자업존 대표(Upjohn Korea General Manager), 화이자 싱가포르 대표(Country Manager), APAC 지역 심혈관 치료 분야 총괄(Asia Pacific Regional Cardiovascular Lead)을 포함해 마케팅, 전략기획, 사업 개발, 임상 연구 등의 부서를 거치며 다양한 경험과 전문성을 쌓아왔다. 2017년 5월 한국화이자 부사장으로 임명돼 한국으로 복귀했으며, 이후 2020년 11월 비아트리스코리아 대표로 선임됐다. 화이자 입사 이전에는 로슈와 중외제약의 연구개발(R&D) 부문에서 근무한 바 있다. 이혜영 대표는 한국BMS제약의 대표직과 더불어 한국에서의 심혈관질환 분야의 경험과 노하우를 바탕으로 BMS의 아시아 클러스터 심혈관질환 분야 총괄(Asia Cluster Cardiovascular Lead) 역할도 함께 수행할 예정이다. 한편 기존 한국BMS제약의 김진영 대표는 글로벌 BMS의 규정준수 및 윤리 사업부 총괄(VP, Intercontinental Compliance & Ethics) 역할로 승진하여 인터컨티넨탈 지역(Intercontinental region)의 컴플라이언스 전략(market compliance strategy)을 총괄하게 된다. 인터컨티넨탈 지역에는 일본을 제외한 아시아, 호주/뉴질랜드, 남미, 중동/아프리카, 동유럽/터키/이스라엘/인도 등의 국가들이 포함된다. 한국BMS제약 김진영 대표는 “그동안 한국BMS제약의 성장을 위해 물심양면으로 힘써온 임직원들에게 진심어린 감사의 마음을 전한다”며, “신임 이혜영 대표의 리더십과 함께 한국BMS제약이 한 번 더 도약할 수 있도록 새로운 위치에서 적극적으로 지원할 것”이라고 전했다.
    • 뉴스
    • 인사
    2022-07-26
  • 갈더마코리아, 처방사업부 총괄에 김지희 상무 선임
    [현대건강신문] 갈더마코리아㈜는 처방사업부(Prescription BU) 총괄 책임자로 김지희 상무를 신규 선임했다고 19일 밝혔다. 김지희 상무는 건국대학교 이과대학 생물학 학사 및 고려대학교 경영학 석사 학위(MBA)를 취득했으며, 한국MSD와 한국먼디파마, 한국아스트라제네카 등 글로벌 헬스케어 업계에서 약 17년 간 다양한 전문 치료 분야를 두루 거치며 풍부한 실무 경험과 마케팅 역량을 쌓아왔다. 김 상무는 갈더마코리아㈜에 합류하기 전 한국아스트라제네카 호흡기&면역 사업부에서 마케팅팀을 총괄하며 신제품 국내 론칭을 진두지휘하고 이를 실행하기 위한 다양한 이해관계자들과의 파트너십을 성공적으로 이끌어내면서 리더십을 입증해 왔다. 이전에는 한국먼디파마의 스페셜티 케어 사업부와 호흡기 사업부에서 항암제, 암성 통증 치료제 호흡기질환 치료제 등 전체 브랜드에 걸쳐 비전과 전략 수립을 주도하고 지속적인 성장을 이루어 냈다. 이러한 역량을 바탕으로 김지희 상무는 갈더마코리아㈜의 새로운 처방사업부 총괄로서 아크리프, 수란트라 등 다양한 피부 질환 치료제 포트폴리오를 강화하고 사업 성장 및 확대를 이끌어 갈 예정이다. 김지희 신임 상무는 “세계 최대의 피부 전문 기업으로서 피부질환 치료 영역에 독보적인 리더십과 노하우를 가지고 있는 갈더마코리아의 일원으로 합류하게 돼 매우 기쁘게 생각한다”며, “처방사업부의 전문성 강화를 통해 피부 질환 환자들에게 최적의 치료옵션을 제공하는데 집중하는 한편, 처방사업부의 성장을 촉진시킬 수 있는 비즈니스 기회 창출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포부를 밝혔다.
    • 뉴스
    • 인사
    2022-07-19
  • 경희의료원 원장에 이비인후과 전문의 김성완 교수 임명
    [현대건강신문] 경희대학교 의무부총장 겸 경희대학교의료원장에 김성완 교수(오른쪽 사진)가 임명됐다. 경희대학교의료원은 기존 경희의료원, 강동경희대병원 등 2개 의료기관을 단일 의료원 체제로 개편한 것으로 산하 7개 병원으로 구성되어 있다. 이로써 경희의료원장과 강동경희대학교병원장도 겸직하게 된다. 김성완 경희대 의무부총장 겸 경희대학교의료원장은 경희대학교 의과대학을 졸업하고 동 대학교 대학원에서 의학 박사학위를 취득했다. 이비인후과 진료과장, QI실장, 환자안전본부장, 기획진료부원장을 거쳐 경희대학교의료원 미래전략처장으로 역할을 수행해왔다. 대외적으로는 대한소아이비인후과학회장, 대한비과학회장, 대한수면학회장 등을 역임한 바 있으며 대한비과학회 이사, 대한수면호흡학회 이사, 대한수면학회 평의원, 대한천식및알레르기학회 감사, 대한소아이비인후과학회 고문으로 활동하고 있다. 전문분야는 코골이, 부비동염, 비염, 수면 호흡장애클리닉이다.
    • 뉴스
    • 인사
    2022-06-21
  • [인사] 한국다케다, 항암제사업부에 이선진 총괄 선임
    [현대건강신문] 한국다케다제약(대표문희석)은 항암제사업부(Oncology BU) 총괄에 이선진 매니저를 승진 발령했다고 20일 밝혔다. 이선진 신임 총괄은 2017년 한국다케다 제약혈우병사업부 마케팅 매니저로 입사해 창의적인 마케팅 전략을 개발하고, 이를 실행하기 위한 내•외부 이해 관계자의 참여를 이끌어 냈다. 특히 한국다케다제약의 혈우병사업에 대한 접근과 인식을 향상 시키는데 중추적인 역할을 수행하는 등 뛰어난 리더십 역량을 인정 받았다. 이후 아시아태평양(APAC)의 론치 앤 디지털 엑설런스 리드(Launch & Digital Excellence Lead)로서 시장에서 제품 론칭을 선도했고, 동시에 APAC 소속 국가들의 디지털 트랜스 포메이션 실행을 위한 비전과 방향을 제시하는 등 프로젝트들을 성공적으로 수행했다. 다케다제약은 특별한 직원 경험(Exceptional People Experience)이라는 가치 아래 임직원의 다양한 경험과 역량 발전을 도모하고 있으며 그 중 핵심 인재를 선정해 특화된 프로그램을 제공 하고 있다. 다케다 내부에서의 글로벌 네트워크 형성 기회를 제공하는 ‘FLP(Future Leaders Program)’이 대표적인 프로그램으로 이번 승진 및 인사발령은 해당 프로그램을 통해 이뤄졌다. 김정헌 항암제사업부 전 총괄 또한 다케다제약의 FLP를 통해 지난 5월 말레이시아 및 싱가포르 사장(Country Manager)에 임명됐다. 김정헌 전 총괄은 2015년 마케팅 매니저로 한국다케다제약에 입사하여 염증성 장 질환 및 혈액암사업부를 구축했다. 2019년 항암제사업부의 총괄로 임명된 이후에는 혁신적인 항암제품군을 성공적으로 론칭, 3년 연속 목표를 초과 달성했으며 한국에서 디지털트랜스포메이션을 선도해왔다. 한국다케다제약 문희석 대표는 “이번 승진 인사발령은 다케다의 인재 양성 프로그램을 통해 이뤄진 결과라는 점에서 더욱 의미가 있다”며 “한국다케다제약은 임직원들을 위한 다양한 프로그램을 지원함으로써 인재를 양성하고, 경력개발계획을 통해 임직원 개개인이 자신의 역량을 최대치로 발휘할 수 있도록 앞으로도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 뉴스
    • 인사
    2022-06-20
  • [인사] 신테카바이오 이병호 부사장 영입 외(外)
    신테카바이오, 플랫폼 사업부 신설…이병호 부사장 영입 플랫폼사업부 신설 통해 AI 신약 플랫폼 비즈니스 및 상업화 속도 [현대건강신문] AI 기반 신약 개발 회사 ㈜신테카바이오(대표 정종선)가 자사의 AI 신약 플랫폼 비즈니스를 강화하고자 플랫폼사업부를 신설하고 이를 총괄하는 역할로 이병호 부사장을 영입했다고 16일 밝혔다. 이병호 신임 부사장은 신설되는 플랫폼사업부를 이끌게 되며, ‘딥매처(DeepMatcher)’, ‘네오-에이알에스(NEO-ARS)’ 등 AI 신약 플랫폼과 하반기 론칭 예정인 PaaS(Platform as a Service•서비스형 플랫폼) 방식의 클라우드 서비스 비즈니스 모델 구축에 집중할 예정이다. 이병호 신임 부사장은 바이오‧헬스케어 분야 기술 경영전문가로서 연구개발 경험과 기술사업화 경험을 함께 가지고 있다. 유한양행, CJ제일제당 등에서 연구원을 지냈으며, 삼성전자 종합기술원, 종근당 등에서 전략 및 신사업기획, 사업개발 등의 업무를 담당했다. 삼성종합기술원 재직 시 신사업으로 웰에이징 연구센터를 기획‧운영했고, 일진그룹에서는 바이오사업 본부장을 역임했다. 더불어 과학기술정보통신부에서 추진한 ‘인공지능 활용 신약 개발 프로젝트’의 실무 위원을 역임한 바 있다. 신테카바이오는 딥매처(DeepMatcher)를 기반으로 한 PaaS 방식의 클라우드 서비스를 올 하반기에 론칭하고, 합성신약 후보물질 발굴 AI 플랫폼 ‘딥매처’, 암 특이항원을 예측하는 ‘네오-에이알에스(NEO-ARS)’ 등 고도화된 자사의 AI 플랫폼의 상업화에 속도를 낸다는 방침이다. 신테카바이오는 신약후보 물질 발굴 및 AI 플랫폼 개발은 CTO인 정종선 대표이사가 총괄하고, 신약후보물질의 라이선스아웃(L/O) 및 사업화는 조혜경 비즈니스 사장이 수행하고 있으며, 이병호 부사장은 AI 플랫폼 및 클라우드 서비스 사업화를 담당함으로써 전문성에 기반한 효율적 경영 체계를 확립했다. 한편, 신테카바이오는 2023년 2월까지 대전 둔곡지구 연구 용지에 AI 슈퍼컴센터를 건립하고, 현재 3천 대 규모의 AI 슈퍼컴퓨터 인프라를 약 1만 대 규모로 증설하는 것을 목표로 추진하고 있다. 에스씨엠생명과학, 손병관 신임 대표이사 선임 안건 이사회 의결 손 대표 “난치성 희귀 질환 환자 위한 혁신 치료제 개발 힘쓸 것” 세포치료제 연구개발 전문 기업 에스씨엠생명과학(SCM생명과학)이 13일 정기이사회를 통해 손병관 신임 대표이사 선임에 대한 안건을 의결했다. 회사는 오는 7월 임시 주주총회를 열고 신임 대표이사 선임을 확정할 계획이다. 에스씨엠생명과학은 지난 3월 故 송순욱 前대표이사의 갑작스러운 유고로 어려움을 겪었으나, 각 본부장 중심의 사업 체제 하에 빠르게 내실을 다지고 경영과 사업을 안정화하는 데 매진해왔다. 또한 이사회와 경영진은 신임 대표이사를 선임하기 위해 ▲임상에 대한 높은 전문성과 폭넓은 네트워크 ▲연구 및 임상조직에 대한 풍부한 관리 경험 ▲에스씨엠생명과학에 대한 높은 이해도 등의 기준을 확립하고 회사의 비전을 실현하는 데 적합한 인사를 물색해왔다. 손병관 대표이사 예정자는 에스씨엠생명과학의 설립 초창기 멤버 중 한 사람이다. 서울대학교 의과대학 학사 및 소아과학 석·박사 졸업 후 인하대학교 의과대학장, 대한 소아알레르기 호흡기학회 회장 및 이사장 등을 역임했으며, 현재 청주의료원 원장 직을 맡고 있다. 이제 에스씨엠생명과학은 손 대표 체제 하에서 보다 튼튼한 경영권을 확립하고, 신임 대표의 경험과 전문성, 네트워크를 적극 활용해 회사가 새롭게 도약하는 계기를 마련한다는 전략이다. 또한 현재 추진 중인 주요 파이프라인의 성공적인 임상 및 사업화를 위해 전사적 역량을 집중할 계획이다. 손병관 에스씨엠생명과학 대표이사 예정자는 “대표의 막중한 소임을 맡게 된다면, 창업자인 故 송순욱 前대표이사의 뜻을 이어 혁신 치료제 개발을 위해 헌신하고 난치성 희귀 질환 환자들에게 더 큰 희망을 주는 기업이 될 수 있도록 매진하겠다”면서 “이사회 및 임직원과 협력해 에스씨엠생명과학의 제2, 제3의 도약을 이끌어 나갈 것”이라고 각오를 밝혔다. 한편, 고인의 아내인 송기령 최대주주는 “소유와 경영은 명확하게 분리할 것이며, 기타비상무이사로서 주주의 이익을 대변하고 경영진에 대한 감시 업무에 충실하겠다”고 전했다. 일부 제기되는 지분 매각 가능성에 대해서도 “지분 매각 의사는 전혀 없다”며 의혹을 일축했다. 신임 대표이사가 회사를 안정적으로 운영하고 기업 이념과 비전을 실현할 수 있도록 최대주주로서 적극 지원하겠다는 입장이다. 에스씨엠생명과학은 2037년까지 특허로 보호받는 독자적 줄기세포 원천기술 ‘층분리배양법’ 기술력을 보유하고 있으며, 이를 바탕으로 아토피피부염 치료제, 급성 췌장염 치료제의 임상2상 환자 등록을 완료했다. 이 외에도, 만성이식편대숙주질환 치료제 등의 줄기세포치료제 파이프라인을 확보하고 임상 2상을 진행 중이다. 현재 모든 임상 일정이 차질 없이 진행 중으로, 라이선싱 및 상용화 등 향후 사업화 전략을 모색하고 추가 파이프라인을 발굴하기 위한 연구개발에도 주력한다는 복안이다.
    • 뉴스
    • 인사
    2022-05-16
  • 한국파스퇴르연구소, 이명철 신임 이사장 취임
    [현대건강신문] 한국파스퇴르연구소는 신임 이사장에 이명철(사진) 전 한국과학기술한림원이사장이 취임했다고 15일 밝혔다. 이명철 신임 이사장은 국내외 연구계·의료계·학계를 망라하는 리더십을 통해 국가 과학기술 발전을 견인한 원로이자, 우리나라 핵의학을 개척한 거목이다. 이 신임 이사장은 한국과학기술한림원 원장 및 이사장을 역임하며 한림원의 역할 확대를 통해 국가 과학기술을 대표하는 기관으로서의 국내외 위상을 강화했으며, 범부처신약개발사업단의 이사장을 지내며 국가 신약개발 전주기 지원 시스템 구축에 앞장섰다. 또한, 국무총리실 국민안전안심위원회 위원, 국가과학기술자문회의 부의장 등으로 활동하며 의료 및 과학기술 분야 정책에 대한 자문을 제공하고 제도 개선에 기여했다. 한편, 서울대 의대를 졸업한 이 신임 이사장은 서울대병원 핵의학과 교수, 세계핵의학회 회장, 세계동위원소기구 회장 등을 역임했으며, 1990년대 핵의학 전문의 제도 도입 등을 통해 국내 핵의학을 세계적 수준으로 발전시켰다. 이 신임 이사장은 “한국파스퇴르연구소가 보유한 기초·중개연구 역량과 글로벌 파트너십을 강화해 국가 감염병 대응의 전략적 거점이자 아태지역 연구 네트워크의 허브로서 선도적 역할을 수행할 수 있도록 지영미 한국파스퇴르연구소장을 도와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취임 소감을 밝혔다.
    • 뉴스
    • 인사
    2022-04-15
  • [인사] GC녹십자, 글로벌 마케팅 임원에 윤영준 유닛장 영입
    [현대건강신문] GC녹십자(대표 허은철)는 글로벌사업본부 내 윤영준(사진) GSM(Global Sales&Marketing) Unit장을 영입했다고 12일 밝혔다. 윤영준 신임 Unit장은 서강대학교 화학과를 졸업하고, 글락소스미스클라인(GSK) 한국지사에서 백신 영업·마케팅 및 사업개발(Business Development) 본부장을 역임했다. 이 후, 그 역량을 인정받아 GSK 본사에서 해외 마케팅 업무를 수행했다. GC녹십자 관계자는 “글로벌 시장 공략을 위한 효율적인 영업 전략 강화를 위해 해당 분야 노하우를 갖춘 전문가를 영입했다”고 설명했다. 윤영준 GSM Unit장은 제제별 제품 해외 영업 전략 수립 및 마케팅 활동 강화 등의 업무를 담당한다.
    • 뉴스
    • 인사
    2022-04-12
  • 위암 전문의 정호영 경북대병원 전 원장, 복지부 장관 지명
    [현대건강신문=김형준 기자] 윤석열 정부 초대 보건복지부 장관에 정호영 전 경북대병원장이 지명될 예정이다. 외과 전문의 출신으로 위암 전문가인 정호영 전 경북대병원장은 △1990년 경북대병원 외과 전문의 취득 △2017~2020년 경북대병원 병원장 △2020년 대한위암학회 회장 등을 역임했다.
    • 뉴스
    • 인사
    2022-04-10
비밀번호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