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J&J, 서울 이노베이션 퀵파이어 챌린지 수상자 발표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J&J, 서울 이노베이션 퀵파이어 챌린지 수상자 발표

기사입력 2017.12.11 11:21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현대건강신문=여혜숙 기자] 존슨앤드존슨 이노베이션이 서울바이오허브(서울 동대문구 홍릉)에 새롭게 개소한 존슨앤드존슨 이노베이션의 파트너링 오피스에서 서울시 및 한국보건산업진흥원, 한국얀센, 한국존슨앤드존슨 메디칼과 공동으로 개최한 서울 이노베이션 퀵파이어 챌린지의 최종 수상자를 발표했다.
 
10개국 32건의 제약, 의료기기, 소비재 분야에서 참여한 이번 서울 이노베이션 퀵파이어 챌린지 심사 결과 수상의 영예는 ㈜지파워 (GPOWER, Inc.)와 누아인 (Nu Eyne Co. Ltd.)이 차지했다. 최종 수상 팀에는 총 1억 5천만원(약 13만 4천 달러)의 연구지원금과 최대 2년 간 서울바이오허브에 입주해 최첨단 시설을 이용할 수 있는 자격이 주어지며, 존슨앤드존슨 이노베이션과 한국보건산업진흥원의 멘토십 및 코칭 혜택도 제공된다.

서울 이노베이션 퀵파이어 챌린지는 존슨앤드존슨 이노베이션이 지난 2017년 8월 글로벌 기업체, 학계, 생명공학 연구진 및 스타트업을 대상으로 세계적으로 가장 해결이 시급한 헬스케어 난제를 해결할 수 있는 치료법, 의료기기 및 의료 기술 분야의 획기적인 초기 단계 혁신 기술을 발굴하기 위해 개최된 공모전이다.
서울바이오허브에서 열린 최종 수상자 발표식에서 존슨앤드존슨 이노베이션, JLABS의 글로벌 대표 멜린다 릭터(Melinda Richter)는 “한국에서 최초로 열린 퀵파이어 챌린지를 통해 검토한 연구 과제들은 모두 상당히 흥미로웠으며, 그 중 상용화 실현의 가능성을 지닌 매우 유망한 초기 단계의 혁신 기술을 보여준 최종 수상자를 발표하게 돼 자랑스럽게 생각한다. 서울은 물론, 아태지역 전역에서 협업을 촉진해 인류의 건강을 향상시키는 미래 솔루션이 현실화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존슨앤드존슨 이노베이션의 아시아태평양 이노베이션 센터 대표 동 우(Dong Wu)는 “서울시 및 한국보건산업진흥원과의 제휴를 통해 서울에 글로벌한 경쟁력을 갖춘 혁신 생태계를 탄생시키고자 한다”며 “퀵파이어 챌린지 최종 수상자들의 노력과 서울바이오허브에 개소한 존슨앤드존슨 이노베이션의 파트너링 오피스를 통해 개발 및 기술 혁신을 가속화함으로써 한국은 물론 전 세계 환자들의 건강 개선에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퀵파이어 챌린지는 존슨앤드존슨 이노베이션이 지속적으로 정부, 학계 및 산업 분야의 이해관계자들과 협력하고, 혁신을 통해 인류의 건강에 긍정적인 영향을 줄 수 있도록 한국 및 전 세계 글로벌 혁신 핫스팟에서 의료산업 생태계를 육성에 기여하고자 하는 의지를 반영하고 있다.
<저작권자ⓒ현대건강신문 & www.hnews.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현대건강신문 (http://www.hnews.kr| 발행일 : 1995년 6월 2
우)02577   서울시 동대문구 무학로 44길 4-9 101호 / 발행·편집 박현진 / 청소년보호책임자 여경남
대표전화 : 02-2242-0757 / 광고문의 : 02-2243-7997 |  health@hnews.kr
Copyright ⓒ 1995 hnews.kr All right reserved.
현대건강신문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제·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