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생활의 달인, 토리소바 닭고기라면 달인...말린관자 소스 비법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생활의 달인, 토리소바 닭고기라면 달인...말린관자 소스 비법

서울 용산구 백범로 87길 50-1의 ‘하나모코시’
기사입력 2020.03.30 21:15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가로_확장1.gif
30일 방송된 SBS 생활의 달인 ‘은둔식달’ 코너에서는 일본식 라멘의 달인 카즈 다카 씨를 찾아갔다.

 

가로_확장2.gif
30일 방송된 SBS 생활의 달인 ‘은둔식달’ 코너에서는 일본식 라멘의 달인 카즈 다카 씨를 찾아갔다.

 

 

[현대건강신문=채수정 기자] 좁은 골목길 안에 위치한 아는 사람만 찾을 수 있다는 작은 라멘가게가 있다.


30일 방송된 SBS 생활의 달인 ‘은둔식달’ 코너에서는 일본식 라멘의 달인 카즈 다카 씨를 찾아갔다.


방송에 소개된 곳은 서울 용산구 백범로 87길 50-1의 ‘하나모코시’. 서울을 대표하는 인쇄 골목이었다가 젊음의 창업 거리로 변신한 이곳의 좁고 허름한 골목에 위치한 작은 라멘집은 문을 열기도 전부터 사람들이 줄을 선다. 


이 집의 시그니처 메뉴인 닭고기라면, 토리소바는 매일 직접 뽑는 면과 닭 육수로 우린 진한 국물이 일품이다. 


특별한 닭 육수의 기본이 되는 것은 바로 비법 간장이다. 달인의 간장 비법은 바로 말린 관자에 있다. 부드러운 닭다리살과 다시마를 잘게 갈아 직접 만든 마라 소스와 함께 볶아낸다. 깨끗이 손질된 관자 위에 볶은 닭다리살과 다시마를 올려 8시간 숙성시킨 후 가다랑어포를 넣고 끓인 술과 간장에 넣고 졸여 일주일간 말려준다.


닭 육수는 닭뼈와 닭발을 넣고 5시간 이상 계속 저어가며 끓여 죽처럼 진한 농도의 육수를 걸러 얼음물에 빠르게 식힌다. 

   

쫄깃함 이상의 씹는 맛이 살아있는 얇은 수제 면발과 오랜 시간 끓여 만든 걸쭉한 닭 육수의 깊은 맛은 한 번 맛을 보면 그 맛을 잊을수가 없다.

<저작권자ⓒ현대건강신문 & www.hnews.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현대건강신문 (http://www.hnews.kr| 발행일 : 1995년 6월 2
우)02577   서울시 동대문구 무학로 44길 4-9 101호 / 발행·편집 박현진 / 청소년보호책임자 여경남
대표전화 : 02-2242-0757 / 광고문의 : 02-2243-7997 |  health@hnews.kr
Copyright ⓒ 1995 hnews.kr All right reserved.
현대건강신문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제·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