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생활의 달인, 인도 난·카레 달인...탄두리에 구워낸 정통 난 비법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생활의 달인, 인도 난·카레 달인...탄두리에 구워낸 정통 난 비법

서울 동대문구 안암로24길 4의 ‘비나레스토랑’
기사입력 2020.04.07 21:35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가로_확장1.gif
7일 방송된 SBS 생활의 달인에서는 인도 요리의 달인 나라양 씨가 소개됐다.

 

가로_확장2.gif
7일 방송된 SBS 생활의 달인에서는 인도 요리의 달인 나라양 씨가 소개됐다.

 


[현대건강신문=채수정 기자] 인도 사람도 인정하는 진짜 인도의 맛을 느낄 수 있는 맛집이 있다.


7일 방송된 SBS 생활의 달인에서는 인도 요리의 달인 나라양 씨가 소개됐다.


방송에 소개된 곳은 서울 동대문구 안암로24길 4의 ‘비나레스토랑’이다. 이곳에서 시선을 사로잡는 건 바로 인도의 전통 화덕 ‘탄두리’다. 


바삭한 식감의 인도의 전통 빵 '난(naan)'부터 독특한 향이 특징인 탄두리 치킨까지 모두 달인의 탄두 안에서 만들어진다. 


담백하고 바삭하면서도 속은 촉촉한 난은 탄두리에서 구워 그 맛이 특별하다. 숙련된 기술자만이 제대로 된 난을 구울 수 있다고. 고소한 난의 비법은 바로 탄두리 안에서 구워낸 밀가루다. 달인은 밀가루 속에 카다몬(인도 생강)과 계피씨와 계피를 넣어 탄두리 속에서 구워준 후 밀가루만 곱게 다시 빻아준다. 

 

또 다른 비밀은 백태를 그린파파야, 딜과 함께 압력솥에서 푹 쪄준 곱게 갈아준비한다. 그린망고는 오븐에 구워 신맛을 제거한 후 껍질을 벗겨 베이비 수세미와 함께 끓여준다. 준비된 모든 재료들은 밀가루와 함께 섞어 반죽이 완성된다. 이렇게 정성이 들어간 난은 어디에서고 인정을 받을 수밖에 없다.


또한 인도 요리하면 빼놓을 수 없는 커리도 강황을 비롯한 각종 향신료를 넣고 직접 만들어 현지의 맛을 그대로 재현한다. 

<저작권자ⓒ현대건강신문 & www.hnews.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현대건강신문 (http://www.hnews.kr| 발행일 : 1995년 6월 2
우)02577   서울시 동대문구 무학로 44길 4-9 101호 / 발행·편집 박현진 / 청소년보호책임자 여경남
대표전화 : 02-2242-0757 / 광고문의 : 02-2243-7997 |  health@hnews.kr
Copyright ⓒ 1995 hnews.kr All right reserved.
현대건강신문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제·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