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2-23(금)
 
Untitled-1.gif
백내장 수술 후 부작용 호소 현황. (단위=건, 자료=한국소비자원)

  

Untitled-2.gif
양쪽 눈 기준으로 백내장 수술 관련 비용 현황. (단위=건, 자료=한국소비자원)

 


“진료비와 부작용 등에 대한 상세한 설명 요구, 수술 결정 신중히”


’다초점인공수정체‘ 수술 관련 비용, 최저가와 최고가 4배 가량 차이나


피해구제 신청 중 ‘백내장 수술 후 시력 저하’ 가장 많아


“필요 시 의료기관 2~3곳 방문해 중복 확인해야”


[현대건강신문=김형준 기자] #사례1. A씨(여, 60)는 2021년 6월 7일과 14일 한 의료기관에서 양안 백내장 진단하에 수정체유화술과 다초점인공수정체 삽입술을 받은 후 시력 저하, 빛 번짐, 난시 증상이 발생하여 난시교정용 안경을 착용하게 됐다.


#사례2. B씨(여, 50)는 2021년 10월 29일 한 의료기관에서 양안 백내장 진단 하에 수정체유화술과 다초점인공수정체 삽입술을 받은 후, 또 다시 백내장이 발생해 2022년 1월 7일 야그레이저 수술을 받았으나 시력 저하, 빛 번짐이 지속됐다. 이에 같은 해 3월 10일 신청외 다른 의료기관에서 검진한 결과 시력교정 수술을 권유받았다.


#사례3. C씨(여, 40대)는 2021년 2월 10일 피신청인 의료기관에서 좌안 백내장 진단하에 수정체유화술과 단초점인공수정체 삽입술을 받은 후 안내염이 발생해 2021년 3월 2일 신청외 의료기관으로 전원되어 치료를 받았다.


#사례4. D씨(남, 50대)는 2018년 9월 4일 피신청인 의료기관에서 양안 백내장 진단하에 수정체유화술과 다초점인공수정체 삽입술을 받은 후 좌안 후낭파열 및 안압이 상승했다. 같은 해 9월 11일 타 의료기관에서 치료를 받았으나, 좌안은 향후 재발 가능성이 높고 우안은 인공수정체의 축이 상측으로 틀어져 초점이 맞지 않는 등 부작용이 나타났다. 


#사례5. E씨(남, 70대)는 2019년 9월 17일 한 의료기관에서 좌안 백내장 진단하에 수정체유화술과 단초점인공수정체 삽입술을 받은 후 좌안 안내염으로 진단되어 같은 해 9월 20일 신청 외 의료기관에서 치료를 받았으나, 2020년 3월 11일 좌안 광각유 시각장애가 진단된 상태이다. 수술 후 관리에 대한 지도·교육 등을 시행하지 않은 점을 고려하여 설명의무 책임이 인정됐다.


백내장 수술은 노화 등으로 혼탁해진 안구의 수정체를 인공수정체로 교체하는 수술로 매년 국내 주요 수술 1위를 차지하고 있다.


2019년부터 2022년 6월까지 최근 3년간 한국소비자원에 접수된 백내장 수술 관련 피해구제 51건을 분석한 결과, 수술 후 시력 저하, 빛 번짐 및 눈부심 등을 호소하는 경우가 많았고, 의료기관에서 수술 전‧후 설명의무를 지키지 않은 경우도 58.8%로 소비자들의 각별한 주의가 필요한 것으로 나타났다.


백내장 수술 관련 피해구제 신청 건수는 △2019년 15건 △2020년 12건 △2021년 14건 △2022년 6월까지 10건이다.


백내장 수술 관련 피해구제 신청 51건 중, 수술 후 시력 저하를 호소한 사례가 43.1%로 가장 많았고, △실명과 빛 번짐 및 눈부심은 각 23.5% △안내염 발생 19.6% 등의 순으로 확인됐다.


피해구제 신청건의 58.8%는 수술 전 동의서를 받았다고 해도 미리 인쇄된 동의서이거나, 수술 후 발생 가능한 합병증이나 치료재료, 수술 비용 등에 대한 설명이 충분하지 않았던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의사의 주의의무 위반으로 소비자가 피해를 입은 경우도 25.5%로 확인됐다. 


백내장 수술에 사용되는 인공수정체는 단초점과 다초점으로 구분되는데, ‘단초점인공수정체’의 경우 건강보험이 적용되는 반면, 백내장과 노안을 동시에 교정할 수 있는 ‘다초점인공수정체’는 건강보험이 적용되지 않는다. 


단초점인공수정체는 원거리나 근거리에 단일 초점을 맞춰 놓은 인공수정제이고, 다초점인공수정체는 원거리, 근거리, 중간거리에 모두 초점이 맞도록 제작된 인공수정체이다.


인공수정체 종류가 확인된 46건을 살펴본 결과, ‘단초점인공수정체’와 ‘다초점인공수정체’를 이용한 수술은 각 23건으로 동일했다. 다만, ‘단초점인공수정체’ 수술 관련 비용은 정액으로 약 20여만 원인 반면 비급여 항목인 ‘다초점인공수정체’ 수술 관련 비용은 최저 300만 원부터 최고 1,200만 원까지 큰 차이를 보였다.


백내장 수술에 앞서 충분한 검사를 통해 현재의 눈 상태와 백내장 진행 정도에 대한 설명을 듣고 수술이 필요한 경우인지 확인한다.


당뇨, 고혈압 등 기저질환 및 현재 복용 중인 약은 반드시 의료진에게 알리고, △수술 효과와 부작용 △장단점 △비용 등에 대한 상세한 설명을 요구하고 신중하게 수술을 결정한다.


수술의 기대효과와 한계, 발생 가능한 부작용, 사용하려는 인공수정체의 종류와 장단점 및 수술 비용 등에 대해 구체적으로 확인한다. 

     

다초점 인공수정체 백내장 수술비용은 건강보험심사평가원 홈페이지(www.hira.or.kr)→진료비→비급여진료비정보→기관별 현황정보→비급여진료비 항목명 ’조절성 인공수정체’ 입력 후 검색하면 된다.


필요할 경우 2~3곳의 의료기관을 방문해 수술 비용 등에 대해 중복 확인하고 신중하게 수술을 결정한다.


수술 전후 담당 의사의 지시에 따라 정기검진과 주의사항을 충실히 따르고, 시력 저하, 안구 통증 등 눈의 이상 증상이 있으면 즉시 의료기관에 내원하여 진료를 받는다.


한국소비자원은 백내장 수술 관련 소비자피해 예방을 위해 △수술 전 정확한 눈 상태와 수술의 필요성, 부작용에 대한 설명을 요구하고 △다초점인공수정체를 이용한 수술 시 장점에만 현혹되지 말고 장단점과 수술비용에 대해 꼼꼼히 확인하며, △수술 전후에는 의사의 지시에 따라 정기검진과 주의사항을 충실히 따를 것을 당부했다.

태그

전체댓글 0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비급여 다초점인공수정체’ 백내장 수술비 최고 1,200만원 달해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