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3-02-03(금)
 

[현대건강신문] 서울문화재단이 시민들을 위한 프로그램 ‘처음 어른’을 오는 23일(수)부터 26일(토)까지 서울시청 지하 1층 활짝라운지에서 진행한다.


이번 행사는 다가오는 겨울을 맞아 서울시청 지하1층을 방문한 모든 시민들이 따뜻하게 공감하고 소통하며 함께 위로할 수 있는 공연, 토크콘서트, 특별체험 등 다양한 문화예술 프로그램으로 구성했다.


14일부터 기획공연과 토크콘서트 사전예약이 가능하며, 현장접수도 운영한다. 특별체험은 당일 현장접수로 상시 참여 가능하다.


26일(토) 오후 12시부터 약 1시간 동안 모두의 어깨를 조용히 다독이는 위로와 치유의 음악공연이 서울시청 지하1층 활짝라운지에서 펼쳐진다. 따뜻한 감성을 노래하는 여성 듀오 △옥상달빛(인디), 독특한 음색을 지닌 매력적인 보컬 △구원찬(R&B) 총 2팀이 참여한다.


개그맨 정범균의 사회로 진행하는 소통형 토크콘서트도 같은 날 오후 2시부터 이어진다. 결혼·임신·출산 등을 키워드로 40살 동갑내기 두 개그우먼 조승희, 김영희가 우리와 가까운 일상 속 이야기들을 풀어낼 예정이다.

 

 


국립암센터, 췌장암의 날 기념 17일 ‘췌장암 바로알기’ 행사 개최

“난치암으로 알려진 '췌장암'에 대한 정보 전달 및 인식 제고”



국립암센터는 17일(목) 오후 3시 연구동 1층 강당에서 췌장암 바로알기 행사를 개최한다.


한국췌장암네트워크는 매년 11월 세계 췌장암의 달을 기념하여, 췌장암 예방, 조기 진단 및 치료에 대한 인식을 제고하기 위한 목적으로 의료진과 환자가 소통하는 행사를 진행하고 있다.


이번 행사는 암환자뿐만 아니라 일반 국민들을 대상으로 췌장암에 대한 올바른 정보를 제공하고 췌장암 예방 및 조기 진단, 췌장암 치료의 최신 동향 등이 공유될 예정이다. 또한 췌장암 Q&A 코너를 통해 췌장암에 대한 궁금증을 해소하는 시간도 마련된다.


한성식 국립암센터 간담도췌장암센터장은 “췌장암은 5년 생존율이 13.9%에 불과해 침묵의 살인자라고도 불리며 난치암으로 잘 알려져 있다”며 “그러나 최근 췌장암의 치료성적이 향상되고 있는 만큼 조기에 발견하고 최신 치료법과 신약 등을 적용해 적극적으로 치료하면 췌장암 정복이 가능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이번 행사가 췌장암에 대한 인식 제고의 장으로서 췌장암에 대한 정확한 정보를 전달함과 동시에 희망적인 메시지를 줄 수 있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라고 덧붙였다.

 

 


한양대병원 비뇨의학과 50주년 기념 심포지엄 개최



한양대병원 비뇨의학과는 설립 50주년을 맞아 19일 오후 2시부터 서울 삼성동 코엑스 컨퍼런스룸 300호에서 기념 심포지엄을 개최한다.


비뇨의학교실 김용태 주임교수는 “50주년 기념 심포지엄을 통해 50년의 발자취를 돌아보고 동문들이 시행하는 비뇨의학 최신 지견도 같이 나누는 자리를 마련했다”고 심포지엄 취지를 밝혔다.

이번 심포지엄에는 비뇨의학과 문홍상 교수가 ‘한양의대 비뇨의학교실 50년 역사’를 주제로 강의를 할 예정이다.


 


강동경희대병원 박성욱 교수 ‘파킨슨병에서의 약침 활용’ 주제로 강연

2022년 통합뇌질환학회 학술대회 ‘퇴행성 뇌질환에 대한 통합의학적 접근’



강동경희대병원 한방내과 박성욱 교수가 학회장으로 있는 통합뇌질환학회가 오는 20일(일) 강동경희대병원 별관 차후영홀에서 학술대회를 개최한다.


여섯 번째로 개최되는 통합뇌질환학회(학회장 박성욱·강동경희대학교병원 한방내과 교수) 학술대회 주제는 “퇴행성 뇌질환에 대한 통합의학적 접근”으로, 퇴행성 뇌질환에 대해 통합의학적으로 접근해보는 자리를 마련하였다.


이날 학술대회에서는 파킨슨병의 진단과 치료에 관한 최신 지견에 대해서 분당서울대병원 신경과 김종민 교수, 개인별 치매 발병의 감수성 차이에 대해서 KAIST 바이오및뇌공학과 정용 교수, 퇴행성 뇌질환에 대한 신경조절술에 대해서 경희대학교병원 신경외과 박창규 교수의 강의가 준비되어 있다. 또한, 한의치료의 뇌과학적 기전 연구에 대해 한국한의학연구원 김형준 박사, 파킨슨병 관리에서 약침의 활용에 대해 통증과 자세이상을 중심으로 경희대학교 한의과대학 박성욱 교수가 강의할 예정이다.


 


이화의료원 순환기내과, 개원의 연수강좌 개최

개원가에서 흔히 접하는 심혈관 위험 인자 관리 강의



이화여자대의료원 순환기내과 개원의 연수강좌가 오는 26일(토) 오후 2시부터 이화의대 3층 계림홀에서 열린다.


이번 연수강좌는 이대서울병원과 이대목동병원 순환기내과 교수진을 비롯해 타 대학병원 및 지역병원 전문의, 개원의들이 학술 교류를 위해 마련됐다.


고충원 이대서울병원 순환기내과과장의 오프닝 인사로 시작되는 연수강좌에서는 △진료실에서 흔히 볼 수 있는 심혈관 위험 인자 관리 △언제 상급기관으로 refer 할까요? △최신 이슈가 되는 질환의 검사와 치료 등 3개의 세션으로 진행된다.


고충원 이대서울병원 순환기내과장은 "연수강좌는 순환기내과에서 다룰 수 있는 광범위한 질환들, 최근 관심을 가지게 되는 새로운 약물들, 새롭게 바뀌는 가이드라인을 중심으로 개원의 선생님들에게 실질적 도움을 드리고자 마련됐다“고 안내했다.


박준범 이대목동병원 순환기내과장은 "코로나 사태 이후 이화의료원 순환기내과 교수와 지역 개원의들이 오랜만에 오프라인에서 만나 현장에서 최신지견을 나누는 자리인 만큼 활발한 의견 교류의 장이 될 것이다"고 기대감을 표했다.  

태그

전체댓글 0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서울시민을 위한 위로와 치유 음악회 23일 열려 외(外)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