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2-23(금)
 
  • 녹사평역 인근 이태원광장에 시민분향소 마련
  • 영하의 날씨에도 시민들 추모 발길 이어져
  • 시민분향소 찾은 한덕수 총리, 사과 요구에 황급히 자리 떠

본문_기본_사진1 copy.jpg

 

본문_기본_사진2 copy.jpg



[현대건강신문=김형준 기자] 영하의 날씨를 보인 20일 정오 서울 녹사평역 인근 이태원광장에 마련된 ‘10.29 이태원 참사 시민분향소’를 찾은 시민들이 희생자들의 영정을 바라보며 추모를 하고 있다.


이태원 참사 유가족협의회와 이태원 참사 시민대책회의는 “참사가 일어난지 40여 일이 넘도록, 아무도 책임지지 않는 현실 앞에 선 유가족협의회와 시민대책회의는 이제부터라도 희생자들의 영정과 위패를 모시고, 희생자를 향한 추모와 애도를 시작하려고 한다”고 시민분향소 설립 목적을 밝혔다.


한편, 한덕수 국무총리는 지난 19일 오후 2시 시민분향소에 통지도 없이 찾아왔지만, 유가족들의 사과 요구에 어떠한 대답도 하지 않은 채 황급히 자리를 떠났다.

태그

전체댓글 0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사진] 강추위에도 이태원 참사 시민분향소 추모 이어져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