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3-12-08(금)
 
  • 건국대병원 정석원 교수 “비타민D 결핍, 파열된 근육 통증·기능저하 초래”

[현대건강신문] 건국대병원 정형외과 정석원 교수팀이 회전근 개 환자에서 비타민D 결핍이 근위축, 지방변성, 염증 관련 인자들에 영향을 미쳐 파열된 근육의 염증반응을 더욱 가속화 시킬 수 있음을 밝혀냈다.


비타민D 결핍은 전체 인구의 14%에 달할 정도로 흔하며 △근위축 △면역기능 저하와 관련돼 있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비타민D 결핍은 회전근 개 파열 환자에서도 흔하게 발견되는 증상이라는 점에서 연구팀은 비타민D 결핍이 회전근 개 파열 환자의 근육 내 유전자 발현 변화에 어떤 영향을 미치는 지 분석했다.


정석원 교수팀은 회전근 개 파열이 있으면서 비타민 D 결핍증있는 환자 12명과, 이 환자군과 나이, 성별, 회전근 개 파열 정도가 유사하면서도 비타민D가 충분한 환자 12명을 대상으로 △회전근 개 근육과 힘줄 △삼각근육의 유전자 △단백질 발현 변화를 분석했다.


그 결과, 비타민D 결핍이 삼각근육의 근위축에는 유의한 영향을 미치는 것으로 나타났으나, 회전근 개에 대해서는 근위축보다 염증발현에 더 큰 영향을 미치는 것으로 확인됐다.


정석원 교수는 “이번 결과는 회전근 개 파열 환자에서 비타민D 결핍 상태가 파열된 근육의 염증반응을 더욱 가속화시켜 통증 및 기능저하를 초래할 수 있음을 밝힌 최초의 연구”라고 의의를 밝혔다.


이어 정석원 교수는 “비타민D 결핍이 있는 회전근 개 파열환자의 경우, 비타민D를 보충하는 것으로도 어깨 증상 개선과 기능 회복에 도움이 줄 것으로 판단된다”고 덧붙였다.


이번 연구는 저명한 정형외과 분야 국제 저널 ‘미국 스포츠의학 저널(American Journal of Sports Medicine)’ 8월호에 게재됐다.

태그

전체댓글 0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의료발표...비타민D 결핍, 파열 회전근 염증 가속화시켜 외(外)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