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2-29(목)
 
  • 그린피스, 배우 윤여정씨와 함께 ‘꿀벌 식당’ 캠페인 영상 공개
  • 윤여정 “영상 통해 벌과 수분매개체 보전하고 기후변화 문제 해결하길”
본문_기본_사진 copy.jpg
배우 윤여정씨와 환경단체 그린피스가 사라지는 꿀벌들을 살리기 위해 ‘꿀벌 식당’ 캠페인 영상을 제작했다.

 


[현대건강신문=채수정 기자] 배우 윤여정씨와 환경단체 그린피스가 사라지는 꿀벌들을 살리기 위해 ‘꿀벌 식당’ 캠페인 영상을 제작했다.


꿀벌 식당은 기후변화를 포함하여 다양한 원인으로 사라지는 벌들을 위해 이들의 먹이가 되는 밀원꽃 씨앗을 꿀벌 식당 홈페이지를 통해 일정 금액 후원에 참여한 시민들에게 전하는 캠페인이다. 


윤여정씨는 “그린피스에서 캠페인 영상 출연 제의가 오기 전부터 기후위기 문제에 관심을 가지고 있었다”며 “이번 영상을 통해 많은 분들이 벌과 수분매개체를 보전하고 기후변화를 해결하기 위한 긴 여정에 힘을 보태주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이번 영상은 잔나비의 ‘초록을 거머쥔 우리는’을 배경음악으로 사용하여 꽃이 피어나는 따사로운 분위기를 전하고자 했다. 잔나비 역시 이번 캠페인에 사용료 없이 음원을 사용할 수 있도록 재능기부에 동참했다.


그린피스 동아시아 부사무총장은 “윤여정 배우가 생태계 지킴이인 벌의 중요성에 공감하여 그린피스 캠페인에 함께해 준 것에 대해 감사하다”며 “영화 ‘미나리’로 한국배우 최초로 아카데미 여우조연상을 수상하여 세계적인 명성을 가지고 있는 윤여정 배우를 통해 더 많은 사람들이 기후문제의 심각성에 대해 공감하고 벌을 살리는 캠페인에 동참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태그

전체댓글 0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배우 윤여정 “사라지는 꿀벌에게 맛있는 식사 대접”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