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호두 섭취, 체중 증가와 관계없다”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호두 섭취, 체중 증가와 관계없다”

미국 로마 린다 대학교 연구진, 연구 결과 뉴트리언츠에 발표
기사입력 2018.10.30 14:34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Untitled-2.gif
호두를 풍부히 섭취해도 체중 또는 비만 위험을 증가시키지 않는다는 연구 결과가 발표되었다.

 

 

[현대건강신문=채수정 기자] 호두를 풍부히 섭취해도 체중 또는 비만 위험을 증가시키지 않는다는 연구 결과가 발표되었다.


국제 저명 학술지인 뉴트리언츠(Nutrients)에 매일 약 300 칼로리의 호두를 먹은 건강한 노인들의 체중 및 체성분에 어떠한 부정적인 영향도 발견되지 않았다는 내용이 게재되었다. 


미국 로마린다대(LLU, Loma Linda University) 연구진은 견과류가 독립적인 생활을 유지하는 건강한 노인 집단에게 어떤 영향을 미칠 수 있는지에 대한 실험을 실시했다.  


이 실험의 수석 담당자인 에드워드(Edward Bitok) 교수에 따르면 “견과류는 비만 및 심장병 과 당뇨병과 같은 체중 증가에 의한 질병을 유발한다는 속설이 퍼져 있다.” 라고 말하며, “하지만 견과류가 건강에 매우 좋은 음식이라는 것이 우리의 연구에 의해 밝혀졌다.”라고 말했다.


에드워드 교수팀은 평균 연령 70세 (여성 비율 67%)인 건강한 노인 307명을 대상으로, 하루 평균 28~56g의 호두를 먹은 그룹과 그렇지 않은 그룹으로 나눠 실험을 진행했다.


그 결과 체중 또는 체지방에 관련, 대조 집단과 호두를 꾸준히 섭취한 집단 사이에 뚜렷한 차이점이 발견되지 않았다.


이것에 대해 그는 “그동안 견과류는 에너지 함량이 높으므로 원치 않는 체중 증가를 피하기 위해서는 섭취를 자제하는 것이 좋다는 오해가 있었다”라며 “이번에 실시한 우리 연구가 좋은 지방과 나쁜 지방에 대한 이해를 돕고 그간의 견과류에 대한 잘못된 인식을 개선할 수 있을 것이다.”라고 말했다. 


이번 연구는 호두와 건강한 노령화(WAHA, Walnuts and Healthy Aging)에 대한 하위 연구로, 호두가 건강한 노화에 어떤 역할을 하는지에 대한 첫 번째 대규모 연구 결과다.


에드워드 교수는 “견과류의 지방이 건강에 좋지 않고 체중 증가를 유발한다는 생각을 반박하고 싶었다.”며 “호두 비 섭취 집단과 비교해 호두 섭취 집단이 체중 증가의 위험이 더 높은지를 알아내기 위해 이 연구를 수행했다."고 말했다.


더불어 그는 “우리의 목적은 노인들이 체중 증가에 대한 걱정 없이 그들의 식단에 견과류를 포함시킬 수 있도록 하는 것이었으며, 결과적으로 체중 증가에 호두 섭취가 아무 상관없음이 증명되었다"고 덧붙였다.

<저작권자ⓒ현대건강신문 & www.hnews.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현대건강신문 (http://www.hnews.kr| 발행일 : 1995년 6월 2
우)02577   서울시 동대문구 무학로 44길 4-9 101호 / 발행·편집 박현진 / 청소년보호책임자 여경남
대표전화 : 02-2242-0757 / 광고문의 : 02-2243-7997 |  health@hnews.kr
Copyright ⓒ 1995 hnews.kr All right reserved.
현대건강신문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제·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